• UPDATE : 2021.10.15 금 15:14
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경기도의회 김직란 의원, “미래지향적 경기교통공사 위한 입지선정”
  • 경인복지신문
  • 승인 2020.07.13 07:32
  • 댓글 0

경기도의회 김직란 의원(더불어민주당, 수원9)은 지난 12일 제344회 정례회 상임위 제2차 회의에서 경기교통공사의 입지와 관련한 질의를 집중하며 “미래지향적인 교통분야를 다루기 위해 자동차 및 환경 유관기관이 있는 곳에 설립되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날 김 의원은 그동안 언론을 통해 경기교통공사 입지로 거론된 몇몇 지역들을 언급하는 과정에서 “대통령과 도지사께서 자율주행차량을 시승한 곳이 어디냐, 판교지역은 왜 입지대상에 없느냐”고 질의하며, “테크노밸리, 수소차 등 각종 첨단시설이 있는 지역에 공사가 입지해야 하는 것 아니냐”고 따져 물었다.
또 김 의원은 대도시권광역위원회와의 협력 관계 구축에 대해서도 “향후 경기교통공사는 수도권 교통을 컨트롤할 대도시권 광역교통위원회와의 밀접한 협력관계, 자동차 및 에너지 관련 대기업과의 연관성 등을 고려한 최적의 입지를 선정하여야 한다”고 주장하며 “경기교통공사의 입지문제가 지역발전만을 위한 좁은 시각에서 볼 것인지 생각해 봐야 한다”며 최근 언론에서 언급한 후보지역들의 타당성에 대한 면밀한 검토가 있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박헌희 기자
 

경인복지신문  webmaster@gwelnews.co.kr

<저작권자 © 경인복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인복지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