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7.13 월 07:47
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복지
영통구 망포동 글빛누리공원서 도서관·생태공원 함께 즐긴다4만5천m² 생태습지 등 갖춰…주민들 휴식공간 제공
  • 박헌희 기자
  • 승인 2020.06.17 17:02
  • 댓글 0

수원시, ‘글빛누리공원’에서 도서관, 생태공원 함께 즐긴다
수원시는 생태공원 ‘글빛누리공원’을 조성해 시민들에게 쾌적한 여가·휴식 공간을 제공한다고 3일 밝혔다.
수원시 망포4지구 내 ‘글빛누리공원(제112호 근린공원)’은 사업비 160억 4800만 원을 들여 연면적 4만 5103m²의 규모의 망포글빛도서관, 잔디광장, 어린이놀이터(숲놀이터), 생태습지 등으로 구성됐다.
또한 행정절차 이행에 따른 준공 시점이 오는 12월로 예상됨에 따라 지역주민이 공원을 조기에 이용할 수 있도록 지난달 25일에 미리 개방했다.
‘망포글빛도서관의 책 향기가 공원 안에 퍼져 어우러진다’는 뜻을 가진 글빛누리공원은 지난해 5월 시민을 대상으로 한 명칭 공모를 통해 선정됐으며 공원과 도서관을 연계한 공간 배치로 시민들이 여가생활을 함께 즐길 수 있는 생태공원으로 조성했다.
공원과 도서관이 울타리 없이 맞붙어 있고, 도서관 창문으로 공원을 감상할 수 있는 구조로 2018년 6월 공사를 시작해 2년여 만에 개방된 글빛누리공원은 ㈜하나자산신탁의 기부채납으로 조성됐다.
이번 공원을 조성하는데에 소나무 등 나무 21종 917주, 수수꽃다리 등 식물 9종 2만 8164본 식재됐다.
글빛누리공원 개장 맞이 현장점검은 지난 2일 수원시 공원관리과 직원, 이미경 수원시의회 의원 등 1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실시했다.
이날 ▲공원 내 시설물(휴게시설·전기) ▲집수정(물 저장고) 및 배수시스템 ▲나무 모양, 식재 구조 등 공원 운영 관련 사항에 대한 전반적으로 점검이 이뤄졌다.
한편, 수원시 21번째 망포글빛도서관은 연면적 2929㎡, 지하 1층·지상 2층 규모의 어린이·영유아 자료실, 북카페, 종합자료실, 동아리실, 강의실 등 갖춘 공공도서관으로 지난해 4월 개관한 바 있다.

박헌희 기자  webmaster@gwelnews.co.kr

<저작권자 © 경인복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헌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