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1.13 수 17:38
상단여백
HOME 뉴스 장애인
이천시, 저상버스 도입해 교통약자 이동편익 도모이천터미널~청강대 CNG 6대 시범 운행
  • 이루리 기자
  • 승인 2019.11.06 16:32
  • 댓글 0

이천시(시장 엄태준)는 교통약자의 이동편익 제고를 위해 11월 1일부터 이천터미널에서 청강대까지 운행하는 노선에 저상버스(CNG) 6대를 시범 도입하여 운행중이라고 밝혔다.


저상버스는 낮은 차체 및 긴 곡선반경 등 구조적인 문제로 과속방지턱이 많은 우리시에 도입의 어려움이 있었으나, 노인과 장애인 등 교통약자들의 편의 증진을 위해 시범운행을 하면서 구조적인 문제점을 개선해 나아갈 예정이다.


도입될 저상버스는 일반버스보다 발디딤이 낮아 장애인, 노약자, 어린이 등의 탑승이 쉬우며 2대의 휠체어를 탄 채 타고 내릴 수 있도록 만들어졌다.


시 관계자는 “교통약자들이 이용하기에 편리한 저상버스 가격은 한 대당 1억7천여만원으로 일반버스에 비해 비싸지만 도로 여건 등이 개선되면 점진적으로 추가 도입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루리 기자  webmaster@gwelnews.co.kr

<저작권자 © 경인복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루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