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1.13 수 17:38
상단여백
HOME 뉴스 장애인
재가암환자·가족 ‘숲으로 떠나는 심신힐링’안양시 만안구보건소, 관악수목원서 몸과 마음 수련하는 시간 가져
  • 차소원 기자
  • 승인 2019.10.23 16:26
  • 댓글 0

안양시만안구보건소는 지난 16일 관악수목원에서 재가암 환자와 가족들과 함께 ‘숲으로 떠나는 심신 힐링’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이날 힐링 프로그램은 숲 치유 과정을 통해 자연 속 몸과 마음을 수련하는 시간을 가지며 가족들의 지친 심신을 격려하고 재활의지를 북돋았다.


재가암환자와 가족들이 서로의 어려움을 공감하면서 스트레스를 해소하고 질병에 대한 정보를 교환해 질병관리 능력을 향상시키고 정서적인 지지를 얻는 시간 또한 마련됐다. 


재가암환자 50명을 대상으로 지난 9월부터 운영된 재가암 자조모임 프로그램은 환자들의 접근성을 고려해 보건소와 만안종합사회복지관 2개 권역으로 나누어 실시했다.


총 5회에 걸쳐 강사를 초빙해 이차암 발생 예방을 위한 영양교육, 구강건강관리와 스트레스 관리를 위한 원예 요법, 통증관리를 위한 아로마 테라피 등을 교육했다. 지난 16일 회원들이 함께 숲 치료로 힐링하는 시간을 가지며 자조모임 활동을 마무리했다.


만안구 보건소는 9월말 현재 322명의 재가암환자를 관리하고 있다. 재가암 환자의 증상관리, 건강상담, 영양관리는 물론, 만성질환 관리 및 이차암 예방을 위한 방문건강관리 서비스도 제공한다.


신흥남 보건소장은 “앞으로도 암환자와 가족들이 정보를 나누고 공감하면서 암 관리에 대한 의지를 다지는 기회를 많이 제공할 것이다”라고 전했다.

차소원 기자  webmaster@gwelnews.co.kr

<저작권자 © 경인복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소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